‘멕시코 출신’ 알렉사 그라소, 생애 첫 UFC 메인이벤트서 4연승 달성


[FT스포츠] 멕시코 출신 알렉사 그라소(29·멕시코)가 스트로급에서 플라이급으로 전향 한 뒤 4연승을 달성했다.16일 그라소는 미국 라스베이거스 UFC APEX에서 열린 UFC Vegas 62 메인이벤트에서 비비아니 아라우조(35·브라질)를 상대로 5라운드 종료 3-0(50-45, 49-46, 49-46) 판정승을 거뒀다.두 파이터는 시종일관 치열한 경기를 펼쳤고 그라소는 그래플러인 아라우조에게 테이크다운을 호용하긴 했지만 계속해서 방어에 성공하며 니킥 등 다채로운 공격으로 반격하며 승리를 거머쥐었다.UFC 여성부 플라이급 랭킹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