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항서 감독, 스즈키컵 끝으로 5년 베트남과의 동행 마무리


[FT스포츠] 박항서 감독이 베트남 축구대표팀 사령탑에서 물러난다.베트남축구협회(VFF)와 박 감독은 내년 1월 만료하는 현 계약을 연장하지 않기로 합의했다고 17일 발표했다.이에 따라 박 감독의 임기는 2023년 1월 31일까지로 확정됐다.베트남 축구협회는 “지난 5년간 박항서 감독의 노고와 헌신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 베트남 축구 성장을 위한 그의 강한 책임감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모든 코칭스태프와 선수들은 단합했고, 투지를 보였다. 박항서 감독의 A대표팀과 U-23 대표팀은 베트남 역사에 기록될 뛰어난 업적을 남겼다. 그가 남긴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