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챔피언십 함서희, 내달 19일 히라타 이쓰키와 대결


[FT스포츠] 여자종합격투기 선수 함서희(35)가 ‘원챔피언십(ONE Championship)’ 타이틀전에 앞서 조정 경기를 갖는다. 함서희는 내달 19일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원챔피언십 163번째 넘버링 대회를 통해 히라타 이쓰키(23·일본)와 대결한다. 2021년 3분기까지 함서희는 아톰급 세계 1위로 평가됐다. 앞서 원챔피언십 2위 함서희는 3위 데니스 삼보앙가(25·필리핀)한테 2연승을 거둬 챔피언 안젤라 리(한국어명 이승주·26·미국/캐나다)에 대한 도전권을 인정받았다. 그러나 두 체급 챔피언을 꿈꿨던 안젤라 리가 스트로급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