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4회 구례여자천하장사씨름 개인전, 김채오·엄하진 우승


[FT스포츠] 김채오(괴산군청)와 엄하진(구례군청)이 ‘제14회 구례전국여자천하장사 및 대학장사씨름대회’ 여자부 개인전에서 정상에 올랐다.김채오는 24일 전남 구례군 구례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여자 1부 매화급(60㎏ 이하) 결승전에서 이재하(안산시청)를 2-1로 물리치고 시즌 3관왕을 달성했다.이어진 국화급(70㎏ 이하) 결승전에서는 엄하진이 김주연(화성시청)에게 밀어치기로 한 점을 내준 뒤 연속 잡채기를 성공시키며 우승을 확정했으며, 이로써 여자천하장사대회에서 3년 연속 국화급 최강자 자리를 지켰다.한편 앞서 열린 여자 2부 개인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