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하장사씨름대축제’ 양윤서·엄하진·이다현…여자부 장사 등극


[FT스포츠] 양윤서(영동군청), 엄하진(구례군청), 이다현(거제시청)이 위더스제약 2022 천하장사씨름대축제 여자부 장사에 등극했다.양윤서는 8일 울산 울주군 작천정운동장 씨름 특설 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여자 1부 매화급(60㎏ 이하) 결승전에서 한유란(거제시청)을 꺾고 개인 통산 18번째 장사 타이틀을 거머쥐었다.이어진 국화급(70㎏ 이하) 결승전에선 엄하진이 ‘최강자’ 임수정(영동군청)을 2-1로 물리쳤다. 이 체급 최강으로 군림한 임수정을 또 다시 꺾었다. 지난 9월 ‘위더스제약 2022 추석장사씨름대회’에서도 엄하진은 임수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