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듀오’ 황의조·황인범, 그리스 리그 데뷔전 치뤄 ··· 득점없이 팀은 무승부


[FT스포츠] 축구 국가대표 황의조(30)와 황인범(26)이 올림피아코스 그리스리그에서 데뷔전을 치렀다.30일(한국시간) 올림피아코스는 그리스 트리폴리의 테오도로스 콜로코트로니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스테라스 트리폴리스와 2022-23시즌 그리스 수페르리가 엘라다(1부) 2라운드 원정경기에서 0-0 무승부를 거뒀다.황의조는 2019년부터 프랑스 프로축구 지롱댕 보르도에서 활약하다 이달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노팅엄 폴리스트로 이적했다. 이후 올림피아코스에 1년 임대로 합류해 2022-23시즌을 치른다.이날 황의조는 후반 25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