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이정후, 대타로 나와 6년 연속 150안타 달성 ··· 팀은 롯데전 승리


[FT스포츠]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 이정후(24)가 6년 연속 150안타를 달성했다.30일 키움은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 홈경기에서 6-5 한 점 차 승리를 거뒀다. 이번 승리로 2연패를 벗어났다.이날 이정후는 4-1로 앞서던 5회말 2사 만루 상황에서 김재현의 대타로 출전해 2타점 적시타를 쳐 KBO리그 역대 4번째로 6년 연속 150안타를 달성했다.앞서 6년 연속 150안타를 기록한 선수는 박용택(LG 트윈스), 최형우(KIA 타이거즈), 손아섭(NC 다이노스)이다.이정후는 6회 실점 위기에서 정확한 홈

기사 더보기